• 최종편집 2024-02-13(화)
 
  • 9.30(토), 모래사장과 흙길 만보걷기, 노르딕워킹 체험

image0111(소).png

 

서울시 서부공원여가센터는 추석 연휴 9.30(), 월드컵공원에서 몸을 가볍게 하고 건강도 챙길 수 있는 맨발걷기와 노르딕워킹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월드컵공원은 올해 노후 데크를 걷어내고 모래비치(600m2)를 조성하여 여름철 시민휴식공간으로 많은 호응을 얻었으며 최근 자발적인 시민들의 모래밭 걷기가 이루어지고 있어 공원 노르딕워킹을 추석 특별 건강프로그램으로 기획하게 되었다. 

이 프로그램은 월드컵공원(평화의공원)에서 진행되며 성인을 대상으로 오전에 맨발 만보걷기, 오후 노르딕워킹으로 진행되며 노르딕워킹 및 산림치유 자격증을 소지한 전문가가 참여하여 바른 걷기 자세 등을 지도한다.

 

오전 맨발 만보걷기10:30부터 60분간 모래비치에서 출발하여 정원이 조성되어 있는 흙길 4km을 걷게 된다. 30명이 참여할 수 있으며 올바른 걷기자세를 배울 수 있고 공원내 재미있는 나무 이야기도 들을 수 있다. 

오후 노르딕워킹15:30부터 60분간 진행되며 능수버들과 화살나무 등이 있는 수변길 2.2km을 노르딕워킹으로 체험할 수 있다. 사전예약한 15명 대상으로 진행되며 바른 자세와 폴(스틱) 사용법을 알려준다.

 

프로그램 참여자는 종료 후 공원에서 준비한 마크라메 행복인형만들기, 보름달 관측, 민속 공예품 만들기 등 다양한 전통놀이도 함께 즐길 수 있다. 

프로그램 참여는 서울에 거주하는 성인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을 통해 무료로 사전예약(9.22. 10시 오픈)할 수 있다. (문의 서부공원여가센터 공원여가과 300-5574).

 

서부공원여가센터 이용남 소장은 추석연휴 보름달 관측(9. 28.~30.), 전통 놀이 체험 및 소원등·장명루 등 민속 공예품 만들기(9. 29.~30.)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여 공원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image0122.png
월드컵공원내 난지비치(모래사장),(사진/서울시) 

 

nordic-walking-565542_1280.jpg
북유럽 지역의 인기레저 노르딕 워킹을 즐기는 주민들. (사진/Pixabay)

 

노르딕워킹은 특별 제작된 스틱을 사용하여 걷는 운동으로 북유럽 크로스컨트리 스키 선수의 하계 훈련 방법으로 시작되었다.

일반적인 걷기 운동이 상체보다는 하체 위주인 반면 노르딕 워킹 (Nordic Walking)은 스틱으로 바닥을 찍으며 걷기 때문에 상체와 하체를 모두 사용하면서 보폭이 넓어져 근육 사용량이 많다. 이 때문에 노르딕 워킹을 즐기는 사람들은 걷기보다 더 좋은 걷기라고 말 하기도 한다. 

다량의 에너지가 소비되므로 운동 효과가 높아 당뇨 고혈압 비만과 같은 질환을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된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086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추석연휴 월드컵공원서 맨발걷기와 노르딕워킹 도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